HOME > 러브씨드 이야기 > 갤러리 
러브씨드 5월 이야기 프린트   
김훈  Email [2023-06-01 14:37:37]  HIT : 181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5월 한달 동안도 평안하셨나요^^ 

이제 또 새로운 6월을 맞이했습니다.

6월을 맞으면서 지나간 시간에 대한 감사의 마음과 새로운 시간에 대한 기대와 소망의 마음이 있습니다. 5월 한달 동안도 러브씨드와 함께 응원해주시고 사랑으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새로운 6월에도 세상에 사랑씨앗을 심는 소중한 일에 함께 동참해주시기를 소망하며 여러분의 응원을 기대합니다. 


+ 5월 사랑씨앗

1. 케냐 노마야이 마을 식량지원


케냐의 마사이족들이 사는 노마야이라는 마을이 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1년 내내 무리를 지어 유목 생활을 하며 고기, 가축의 피와 우유를 먹습니다또한, 옥수수가루를 끓는 물에 넣어 반죽해 만든 음식인 우갈리를 만들어 먹습니다러브씨드는 이 노마야이 마을에 식량을 지원하였고 하루하루 식량을 걱정하는 마사이족 마을 사람들의 근심을 덜어주었습니다. 


2. 탄자니아 생리대 지원

아프리카 탄자니아의 여학생들에게 한 달에 한번 지나게 되는 월경은 힘겨운 시간입니다. 생리대를 구하기가 어렵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러브씨드는 어려운 경제사정으로 생리대를 사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므링가초등학교의 여학생들에게 면으로 만든 생리대를 선물했습니다.


3. 탄자니아 마사이족 신발지원




아프리카 탄자니아 몬들리 지역에 사는 마사이족의 학생들은 건강한 삶을 사는 데 여러 가지 제약을 받고 있었습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제대로 된 신발을 신고 다니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그 흔한 신발 하나 없이 흙길과 돌밭 길을 맨발로 걷고, 뛰며 놀다보니 깨끗했던 학생들의 발은 상처로 성할 날이 없습니다. 학생들 중에는 다 떨어져가는 신발을 버리지 못한 채 새 신발을 기다리는 학생들도 있습니다. 그래서 러브씨드는 그동안 경제적 형편으로 신발을 신지 못하고 폐타이어로 만든 슬리퍼를 신고 다니던 마사이족 학생들에게 새 신발을 선물했습니다. 

 

4. 탄자니아 모코로이학교 책걸상지원


 


탄자니아 마사이 지역에 있는 모코로이 학교에는 지금 이 순간에도 내일의 꿈과 희망을 그려가고 있는 어린 학생들이 있습니다. 누구보다 초롱초롱한 눈으로 선생님의 말씀에 집중하려는 아이들의 모습은 대견스럽기까지 합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모코로이 학교 교실에는 제대로 된 책상과 의자가 없습니다. 아이들은 낡다 못해 부서지기 직전인 책걸상을 사용하거니 책걸상이 없는 교실에서 공부해야 하는 어려운 환경입니다. 그래서 러브씨드는 책걸상이 없어 어려움을 겪는 모코로이 학교를 찾아가 새 책걸상을 선물했습니다. 새 책걸상을 선물 받은 아이들은 이제 편안한 자세로 공부할 수 있게 되어서 행복하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5. 안경지원


러브씨드는 어려운 경제적 사정으로 인해 자신의 시력에 맞는 안경을 제때 맞추지 못하고 낡은 안경으로 살아가며 지속적인 시력 저하를 겪고 있는 장애인들과 학생들 그리고 어르신들에게 새 안경을 지원해주는 희망 동그라미 사업을 계속 진행해 오고 있습니다. 5월에도 충주 장애인학교에서 25명의 학생들에게 안경을 맞춰주었습니다. 수고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 매월 러브씨드는 탄자니아, 필리핀, 러시아, 말레이시아에 아동결연 및 교육후    원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185. 러브씨드 6월 이야기
     183. 러브씨드 4월 이야기